[과학향기] 쌀밥은 뭉치고 보리밥은 따로 노는 이유
상태바
[과학향기] 쌀밥은 뭉치고 보리밥은 따로 노는 이유
  • 승인 2006.07.07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곡물이 잘 뭉치는 성질을 ‘찰기’라고 하는데, 곡물의 찰기는 탄수화물인 ‘아밀로오스’와 아밀로오스의 이성질체인 ‘섬유소’의 양으로 결정된다. 아밀로오스가 많을수록 찰기가 많으며 섬유소가 많을수록 단단하다. 보리는 벼에 비해 아밀로오스가 적고 섬유소가 많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