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보공단, 경기국제1 생활치료센터 외국인 입소자에 물품 제공
상태바
건보공단, 경기국제1 생활치료센터 외국인 입소자에 물품 제공
  • 김춘호 기자
  • 승인 2020.05.22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외국인 환자 마음회복 위한 심리지원 활동

[민족의학신문=김춘호 기자] 건보공단이 코로나19로 인해 격리 돼 있는 외국인 환자들을 위해 심리지원 활동을 펼쳤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국외에서 입국한 외국인내국인 코로나19 확진환자를 위한 경기국제1 생활치료센터를 우리은행 안성연수원에서 운영 중이다.

외국인 환자들은 가족과 떨어져 격리치료를 받으며 오랜 기간 동안 외부활동을 못하고 있어 무기력, 불안, 우울감 등 스트레스를 많이 호소하고 있다. 이들의 스트레스 완화와 마음의 회복을 위해, 건보공단 이태근 총무상임이사는 5.22일 생활치료센터를 방문하여 직원들이 직접 쓴 응원 메시지와 스낵키트를 전달했다.

생활치료센터에는 총 26명의 외국인 환자가 입소했는데 이 중 12명이 완치 퇴소하였으며 1명은 병원으로 전원되어, 현재 13명이 치료를 받고 있다.

건보공단 관계자는 환자들 뿐 아니라, 현장에서 고생하고 있는 의료진, 행정지원인력, 유관기관에 감사를 전하며, 환자들의 쾌유를 빌며 몸과 마음 모두 힐링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