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공무원 경력 경쟁 채용 추진
상태바
식약처, 공무원 경력 경쟁 채용 추진
  • 박숙현 기자
  • 승인 2020.05.18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약무7급-식품위생9급 등 7개 직급…오는 7월 말 합격자 선발

[민족의학신문=박숙현 기자] 식약처에서 7개 직급의 경력직 인재 채용을 추진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식품‧의약품 안전관리 업무를 수행할 국가공무원 93명을 선발하기 위한 경력경쟁채용시험 시행계획을 18일 공고했다.

이번 채용은 공공부문 일자리 확대를 통해 코로나19로 얼어붙은 고용시장에 활기를 불어 넣고, 점차 확대되고 있는 식품‧의약품 안전관리 분야 수요에 대응하고자 관련 전문 인력을 충원하기 위해 추진하게됐다.

식약처는 약무7급, 식품위생9급 등 7개 직급별로 1차 서류전형(6월 말), 2차 면접시험(7월 중)을 거쳐 최종 합격자를 오는 7월 말에 선발할 계획이다. 이번 채용시험은 전원 인성검사를 실시하고, 한국사‧영어 이외의 공인 국어시험 점수도 서류전형에 반영한다.

특히 철저한 직무중심의 평가‧선발을 위하여 출신학교, 나이 등 불필요한 응시자 정보의 수집은 제한할 예정이다.

약무7급 및 보건연구사의 경우 2차 면접시험에서 개인별 발표 평가를 실시하여 지원자의 직무분야 전문지식과 응용능력, 의사 표현의 정확성과 논리성 부분에 대해 평가할 계획이다.

최종 합격자는 오는 8월 중순 부터 채용 분야별로 본부(충북 오송)‧평가원이나 지방식약청에서 근무하게 된다.

식약처 관계자는 “식의약 분야 전문성 뿐만 아니라 기본 소양까지 갖춘 인재들이 적극적으로 지원해 주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원서 접수는 오는 22일부터 29일까지이며, 자격요건 등 자세한 내용은 식약처 우수인재채용시스템이나 나라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