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능후 장관 “코로나바이러스 극복 위해선 의약단체장 협조 필요하다”
상태바
박능후 장관 “코로나바이러스 극복 위해선 의약단체장 협조 필요하다”
  • 김춘호 기자
  • 승인 2020.01.29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 한의협 등 의약단체장 첫 간담회 개최…“정책 부족한 것 무엇인지 알려달라”

 

[민족의학신문=김춘호 기자] 박능후 보건복지부장관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극복을 위해 주요 의약단체장들에게 힘을 합치자고 주문했다.

보건복지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29일 아침 서울 중구에 위치한 달개비에서 첫 번째 의약단체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박능후 장관은 모두발언을 통해 이 사태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의약단체장들의 협조가 절대적으로 필요하다정부도 대책을 준비하고 정책을 시행하고 있지만 부족한 게 무엇인지 실질적인 의견을 들려주고 힘을 합쳐 보다 조속한 수습에 나서야한다고 말했다.

이날 회의 시작 전 최혁용 한의사협회장은 미리 준비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한의약치료 참여 제안자료를 참석자들에게 배포했다.

회의에는 복지부 관계자들을 비롯해 한의사협회장, 의사협회장, 병원협회장, 치과의사협회장, 약사회장, 간호협회장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