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보공단,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 성공적 안착 논의
상태바
건보공단,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 성공적 안착 논의
  • 김춘호 기자
  • 승인 2019.09.26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비자단체 대표자와 건보 정책 및 현안 등 간담회 실시

[민족의학신문=김춘호 기자]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26일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회장 주경순) 소속 소비자단체 대표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건강보험 주요 정책과 현안에 대해 의견을 나누었다.

간담회에서는, 병원이나 요양시설과 같은 대규모 시설 중심 사회서비스 체계를 지역사회 중심의 서비스 제공으로 전환하기 위한 통합돌봄(커뮤니티 케어) 선도사업, 장기요양 재가수급자의 병원진료 시 필요한 차량 등을 제공 하는 이동지원서비스 시범사업과 병원 의료서비스를 받기 어려운 노인요양시설 입소자에게 24시간 필요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전문요양실 시범사업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누었다.

또한, 소비자단체와 공단은 소비자의 건전한 소비의식 함양과 국민의 보건의료 증진을 위하여 상호 동반자적 협조체제를 구축하여 공동 노력을 통해 상생발전의 기틀을 마련하기로 뜻을 모았다.

김용익 이사장은 “지역사회 통합돌봄 사업 등이 성공적으로 안착될 수 있도록 이해당사자와 적극적으로 소통할 것이며 소비자․시민단체와의 교류협력 또한 더욱 활성화 하겠다”며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로 건강보험이 과다한 의료비로 인한 가계파탄 방지 등 사회안전망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할 수 있도록 하여 ‘의료비 걱정에서 자유로운 사회’를 만드는데 공단이 앞장 서겠다”고 말하였다.

주경순 회장은 “건강보험 보장성을 선진국 수준으로 높여 건강보험이 사회안전망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할 수 있게 하여 국민 모두가 돈이 없어서 치료를 제대로 받지 못 하는 일이 없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