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인공지능 활용한 의료기기 연구·개발 동향 모색
상태바
식약처, 인공지능 활용한 의료기기 연구·개발 동향 모색
  • 박숙현 기자
  • 승인 2019.08.28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 헬스케어 컨퍼런스 개최…디지털 헬스케어 현황 등

[민족의학신문=박숙현 기자] 최첨단 의료기기를 활용한 스마트 헬스케어의 발전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자리가 마련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내달 2일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첨단 융복합 의료기기 및 한국 스마트 헬스케어의 발전 방향’을 주제로 ‘2019 스마트 헬스케어 컨퍼런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인공지능(AI), 의료로봇, 3D 프린팅 등 최신 기술을 융합한 국·내외 의료기기 연구·개발 동향을 공유하고 발전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자리로써 산·학·연 전문가 10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주요 내용은 ▲한국 디지털 헬스케어 현재와 미래 ▲인공지능과 의료혁신 ▲의료 인공지능 연구개발 ▲의료 3D 프린팅 기술 동향 ▲의료용 로봇의 안전 및 표준동향 ▲국가·국제 표준 동향 등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이번 행사가 의료기기 관계자들이 스마트 헬스케어의 최신 기술 정보를 공유하고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첨단 기술이 접목된 우수한 의료기기가 개발될 수 있도록 지원 정책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스마트 헬스케어 컨퍼런스 홈페이지(digitalhealth.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2019 스마트 헬스케어 컨퍼런스 세부일정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