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상연대 해산 “투표요구서 접수로 목적 이뤄…지지해준 회원들에 감사”
상태바
비상연대 해산 “투표요구서 접수로 목적 이뤄…지지해준 회원들에 감사”
  • 김춘호 기자
  • 승인 2019.08.01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의사 의권과 한의학 미래 위한 현명한 결정 해주시리라 믿어”

 

[민족의학신문=김춘호 기자] 전국한의사비상연대 상임대표 이종안 원장 및 공동대표들이 1일부로 해산한다고 전했다.

이들은 “비상연대의 목적은 전회원 투표를 통해, 절차적 정당성이 없는 최혁용 집행부의 건강보험 강제 추진을 막아내는 것”이라며 “투표요구서 접수로 그 목적을 이루게 되어 해산한다”고 설명했다.

또한 “전회원 투표요구서를 발의하고 지금까지 평회원들의 힘만으로 여기까지 왔다”며 “유효성 확인까지 난관이 남았지만 그 역시도 평회원들의 정당한 요구에 부응해, 상식에 따라 순리대로 빠른 시간 안에 해결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비상연대를 지지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전회원 투표를 통해 회원들 스스로의 판단으로 ‘한의사의 의권과 한의학의 미래’를 위한 현명한 결정을 해주시리라 믿는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