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즈베키스탄 한의진료협력센터 개소
상태바
우즈베키스탄 한의진료협력센터 개소
  • 김춘호 기자
  • 승인 2018.12.03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연한방병원, 한의약 교육 등 한의약 진출 정보 수집 계획

[민족의학신문=김춘호 기자] 청연한방병원이 우즈베키스탄 현지에 한의진료협력센터를 운영키로 했다.

청연한방병원(병원장 김지용)은 지난달 27일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의과대학 내에 한의진료협력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한의진료협력센터는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2018 우즈베키스탄 지역 내 한의진료센터 구축 및 운영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했으며 청연한방병원은 지난 9월 수탁운영기관으로 선정돼 운영을 맡게 됐다.

청연한방병원은 우즈베키스탄 한의진료협력센터에서 현지 의과대학생 대상 한의약 교육, 무료 진료 상담, 한의약 진출 정보 수집을 할 계획이다. 또한 우즈베키스탄에 한의약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현지 진출을 위한 조사 및 네트워크 구축 등의 활동도 펼칠 예정이다.

이에 앞서 지난달 22일과 23일 우즈베키스탄 한의진료협력센터에서 ▲비수술척추치료 및 피부·비만 치료법 소개 ▲청연의 현지 의료인 양성 프로그램 안내 ▲한약 소재 화장품과 한방산업의 세계화 등을 주제로 ‘제2차 한-카 한의약 학술교류 대회’와 ‘우즈베키스탄 한의진료센터 오픈 기념 한-우 한의약 학술교류 세미나’를 개최했다.

김지용 병원장은 “최근 우즈베키스탄에서는 전통의학 발전을 위한 법률과 제도가 마련되고 있다”면서 “의료기관 뿐만 아니라 한방산업이 중앙아시아 국가에 뿌리 내릴 수 있도록 우즈베키스탄 한의진료협력센터가 앞장 설 것이다”고 밝혔다.

이날 개소식에는 우즈베키스탄의 유수파리에브 바호디르 카라모노비치 보건부 제1차관, 베김쿠로브 우조크보이 쇼임쿠로비치 교육부 차관, 라지즈 노디로비치 투이쳬프 타슈켄트의과대학 총장 등이 참석했으며 우리나라에서는 박종하 보건복지부 한의약산업과장, 염용권 한국보건산업진흥원 기획이사, 박종승 청연국제진료센터 센터장, 신애숙 우즈베키스탄 한의진료협력센터 센터장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