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평원, 건강플러스 행복캠프 개최
상태바
심평원, 건강플러스 행복캠프 개최
  • 김춘호 기자
  • 승인 2017.05.29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아 및 가족과 함께 제주도에서 3일간 정서 치유


[민족의학신문=김춘호 기자]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승택)은 25일부터 27일까지 2박3일간 제주도에서 희귀난치질환으로 장기간 투병중인 저소득 가정 어린이의 꿈과 희망을 지원하는 ‘제7회 건강플러스 행복 캠프’를 개최했다.

‘제7회 건강플러스 행복 캠프’는 소아암, 망막모세포종 팔로네징후(심장병) 등을 앓는 어린이 가족(18가족 60명), 심평원봉사단 등 88명이 참석하여 다양한 힐링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번 캠프에 참여한 한 환아는 “병원이 아닌 넓은 곳에서 맘껏 뛰어놀고, 가족사진도 많이 찍어서 행복하다”며 밝은 목소리로 소감을 전했다.

심사평가원의 희귀난치병 어린이 돕기 프로젝트는 의료 사각지대에 있는 희귀난치질환 환아의 경제적·정서적 지원을 하는 사회공헌 활동으로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모금한 성금으로 매년 실시해오고 있다.

강경수 인재경영실장은 “희귀난치질환 환아들이 꿈과 희망을 갖고 건강한 사회 일원으로 자라길 바라며, 심사평가원은 희귀난치질환 환아와 가족들을 위한 지속적인 후원과 희망을 전달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