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평원, 완화의료 건강보험 적용 전문의료기관 교육 실시
상태바
심평원, 완화의료 건강보험 적용 전문의료기관 교육 실시
  • 김춘호 기자
  • 승인 2015.07.13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가 및 세부 기준·청구방법 등 64개 기관에 맞춤형 정보제공

[민족의학신문=김춘호 기자]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손명세)은 7일부터 9일까지 3일간 제4별관(서초구 효령로304 국제전자센터 19층)에서 ‘완화의료 건강보험 적용 관련 요양기관 실무교육’을 실시했다.

완화의료 건강보험 수가(복지부 고시 제2015-102호)는 2009년 말부터 시행한 완화의료 건강보험 수가 시범사업 결과를 토대로 관련 기관 및 전문가 의견수렴 등을 거쳐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 심의를 통해 결정되었다.

이번 교육은 2015년 완화의료(입원형) 건강보험 적용에 대한 올바른 정보공유 및 이해를 돕기 위해 마련됐으며, 총 64개 기관(미지정 4개 포함) 실무 종사자가 교육에 참석했다.

주요 교육내용은 15일 진료분부터 적용되는 ▲완화의료 건강보험 수가 ▲세부사항 고시 ▲완화의료 청구방법 및 심사청구서·명세서 세부작성 요령 등이다.

고선혜 급여기준실 실장은 “앞으로도 보건의료 환경변화에 지속가능한 건강보험제도 발전 및 현장의 소리 경청을 위해 완화의료 건강보험 적용 전반에 대한 정보공유 등 실무교육을 확대하여 요양기관의 이해도 제고는 물론, 고객만족도 향상에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