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유머] 뱃사공과 철학자
상태바
[인터넷 유머] 뱃사공과 철학자
  • 승인 2008.06.20 1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느 철학자가 나룻배를 탔다. 그가 뱃사공에게 철학을 배웠냐고 물었다.
그러자 뱃사공이 고개를 저었다.
“한심한 사람이군. 자넨 인생의 3분의 2를 헛살았구먼. 그렇다면 자넨, 문학에 대해서는 공부를 했나?”

역시 뱃사공이 “배우지 않았다”고 하자, 철학자는 다시 뱃사공에게 “인생의 3분의 2를 헛살은 것”이라고 말했다.
강의 절반쯤을 건너갈 무렵, 갑자기 배에 물이 들면서 배가 가라앉기 시작했다.

이번에는 뱃사공이 그 철학자에게 “헤엄을 배웠냐”고 물었다.
철학자는 헤엄을 못 배웠다고 하자 뱃사공은 이렇게 말했다.
“선생님은 인생 전체를 헛살았군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